광주은행, 홍보대사 양궁 국가대표 안산 선수 격려

광주은행 안산선수 격려
광주은행 안산선수 격려

광주은행은 5일 홍보대사인 국가대표 안산 선수와 김성은 감독을 초청해 격려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안산 선수는 지난해 7월 '2020도쿄올림픽'에서 양궁 역사상 첫 3관왕을 차지한 데 이어 2021세계양궁선수권대회' 2관왕, 지난 5월 광주에서 열린 '2022 양궁월드컵'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 최근 콜롬비아 메데인에서 열린 '2022 현대 양궁월드컵 4차 대회'에서 2관왕에 올랐다.

광주문산초교와 광주체육중·고,를 거쳐 현재 광주여대에 재학 중인 안산 선수는 최근 광주은행의 홍보대사로 위촉돼 고향을 빛낸 최고의 선수로 활약하고 있다.

김성은 감독은 안산 선수를 비롯, 기보배·최미선 선수 등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들을 키워 2012 런던올림픽, 2016 리우올림픽, 2020 도쿄올림픽 등 3회 연속 올림픽 금메달을 따냈다.

광주은행은 광주시가 '2025세계양궁선수권대회'를 유치함에 따라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적극 지원하고 있다.

한편 광주은행은 양궁팀 창단도 구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